로고

文, '대선공약 발굴' 산업부 차관..."매우 부적절" 질책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9/08 [11:39]

文, '대선공약 발굴' 산업부 차관..."매우 부적절" 질책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1/09/08 [11:39]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비서관 출신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최근 일부 직원에게 대선 공약을 발굴하라는 지시를 내렸다는 취지의 언론 보도와 관련해 매우 부적절하다며 강하게 질책했다.

문대통령은 8일 참모회의에서 차후 유사한 일이 재발하면 엄중하게 책임을 묻겠다다른 부처에서도 유사한 일이 있는지 살펴보라고 지시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앞서 조선일보는 이날 박 차관이 최근 산업부 일부 직원들에게 대선 캠프가 완성된 후 우리 의견을 내면 늦는다. 공약으로서 괜찮은 느낌이 드는 어젠다를 내라는 취지의 지시를 내렸다고 보도했다.

박 차관은 행정고시 34회 출신으로 현 정부 청와대에서 통상비서관과 신남방·신북방비서관을 지냈다. 지난해 11월 산업부 차관에 임명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