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홍준표, 尹후보에 "점령군처럼 안 돼…이준석과 협의해야"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11:23]

홍준표, 尹후보에 "점령군처럼 안 돼…이준석과 협의해야"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1/12/03 [11:23]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국민의힘 대선 경선 주자였던 홍준표 의원이 윤석열 대선 후보를 향해 "점령군처럼 보이는 짓을 해서는 안 된다"며 이준석 대표와의 협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홍 의원은 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대선 후보의 당무 우선권은 제가 2006년 혁신위원장을 맡았을 때 만든 잠정적인 권한일 뿐 만능은 아니다"라며 "대선을 원만하게 치르기 위해 후보에게 당 대표와 협의하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후보였다면 이런 정신에 입각해 당은 이 대표에게 맡기고 후보 정무팀과 일정 담당 비서실팀으로만 대선을 치렀을 것"이라며 "마치 점령군처럼 보이는 짓을 해서는 안 된다. 당과 함께 가는 대선만이 한마음으로 승리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앞서 홍 의원은 윤 후보와 지난 2일 서울 모처에서 3시간40여분간 비공개 만찬을 가졌다. 홍 의원의 검찰 선배가 합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리에서 홍 의원은 "이 대표가 있는 제주도로 가서 갈등을 해결해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홍 의원은 같은 날 SNS를 통해 "주로 윤 후보의 이야기를 세 시간 정도 듣기만 했다""아직 시간이 많으니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처럼 선대위 구성을 새롭게 시작해보라는 조언을 했다"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윤석열, 이준석, 홍준표, 선대위, 점령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