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20대 대선, 尹 0.73%p 승리…역대 최소 득표율 차이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3/10 [15:10]

20대 대선, 尹 0.73%p 승리…역대 최소 득표율 차이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2/03/10 [15:10]
대선 하루전인 8일 시청앞에서  연설을 하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선 하루전인 8일 시청앞에서  연설을 하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20대 대통령 선거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당선인은 1~2위간 역대 최소 차이로 승리했다.

최종 집계된 윤 당선인의 득표율은 48.56%,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47.83%를 각각 기록했다.

두 후보간 표차는 247천여표, 득표율 차는 0.73%포인트다. 이는 무효표 307천여표보다도 적은 수치다.

기존 역대 최소 격차는 지난 199715대 대선때다.

당시 김대중 새정치국민회의 후보(득표율 40.27%)는 이회창 한나라당 후보(38.74%)에게 근소한 차이로 승리했다. 표차는 39557, 득표율 차는 1.53%포인트였다.

2002년 대선에선 노무현 새천년민주당 후보 48.91%, 이회창 한나라당 후보 46.58%, 2.33%포인트 격차(57980표차)를 보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윤석열, 김대중, 이회창, 노무현, 이재명, 당선인, 윤석열, 김대중, 이회창, 노무현, 이재명, 당선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