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사청문회 '슈퍼위크'…민주 "송곳 검증" vs 국힘 "흠집 내기"

국무총리·18개 부처 장관 후보자 줄줄이 검증대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5/01 [23:14]

인사청문회 '슈퍼위크'…민주 "송곳 검증" vs 국힘 "흠집 내기"

국무총리·18개 부처 장관 후보자 줄줄이 검증대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2/05/01 [23:14]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지난달 29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윤석열 정부 공직 후보자 문제와 관련 피켓을 들어보이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정부 1기 내각의 인사청문회가 이번주 동시다발로 진행된다. 국무총리와 18개 부처 장관 후보자까지 19명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2일부터 다음 주까지 줄줄이 이어진다.

 

정권교체로 공수가 뒤바뀐 여야 간에 '창과 방패'의 대결이 예상된다. 다만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정국 와중에 같은 날 여러 곳에서 '전장'이 펼쳐지는 겹치기식 청문회 개최로 인해 스포트라이트가 분산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첫날부터 '큰판'이 벌어진다.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를 비롯해 추경호(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박진(외교부)·원희룡(국토교통부)·한화진(환경부)·박보균(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등 6명이 첫 테이프를 끊는다.

 

한 후보자는 애초 지난달 25∼26일 청문회 일정이 잡혀있었으나 여야가 자료 부실 제출을 문제로 줄다리기를 하다가, 여야 재협상을 통해 일정이 재조정됐다..

 

3일에는 한 후보자의 이틀째 청문회가 진행되는 것을 비롯해 정호영(보건복지부)·이상민(행정안전부)·이종호(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까지 4명이 검증대에 오른다.

 

4일에는 한동훈(법무부)·이종섭(국방부)·이정식(고용노동부)·조승환(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등 4명에 대한 청문회가 열린다.

 

어린이날 휴일을 거쳐 6일엔 김인철(사회부총리 겸 교육부)과 정황근(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일정이 잡혀있다.

 

다음주에는 9일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11일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예정됐다.

 

권영세 통일부 장관 후보자와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민주당은 각 후보자에 대한 검증의 칼날을 벼르고 있다. 특히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정국에 가려 각 후보자의 의혹이 충분히 부각되지 않았다고 보고 청문회에서 확실한 한 방을 날리겠다는 입장이다.

 

윤 당선인의 최측근인 한동훈 후보자와 각종 의혹이 제기된 한덕수, 정호영, 김인철, 이상민 후보자에 화력을 집중할 분위기다.

 

이에  국민의힘은 1기 내각에 대한 '흠집내기'라며 철저한 방어막을 칠 태세다. 문재인 정부에서 국회 동의 없이 임명한 장관급 인사가 34명에 달하는 상황에서 오로지 낙마를 위한 신상털기·망신주기식 청문회를 허용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오히려 문재인 정부의 장관임명 사례를 지적하며 민주당이 협조하지 않더라도 임명을 강행하겠다는 의도를 내비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