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코스피, 1년 7개월만에 2,500선 붕괴… 2,492.97 마감

최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22/06/14 [15:57]

코스피, 1년 7개월만에 2,500선 붕괴… 2,492.97 마감

최수경 기자 | 입력 : 2022/06/14 [15:57]

▲ 세계 증시 흔들, 코스피 2,500선 아래로[연합뉴스]

 

코스피가 전날에 이은 미국 물가 충격 여파로 14일도 하락하며 '심리적 저항선'으로 여겨졌던 2,500선을 내줬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1.54포인트(0.46%) 떨어진 2,492.97에 장을 마치며 전날(2,504.51)에 이어 종가 기준 연저점을 경신했다.

 

종가 기준 코스피가 2,500선을 하회한 것은 2020년 11월 13일(2,493.87) 이후 약 1년 7개월 만이다.

 

지수는 지난 13일(현지시간) 미국증시 급락 여파로 전장보다 31.55포인트(1.26%) 내린 2,472.96에 개장해 장 초반 한때 2,457.39까지 떨어졌다.

 

이후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며 장중 잠시 2,500선을 회복했으나 상승 전환하지 못하고 등락을 거듭하다 2,490대에서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5.19포인트(0.63%) 내린 823.58에 마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