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국내 경유 가격 L당 2천100원 돌파…휘발유도 2천100원 눈앞

전종수 기자 | 기사입력 2022/06/17 [09:27]

국내 경유 가격 L당 2천100원 돌파…휘발유도 2천100원 눈앞

전종수 기자 | 입력 : 2022/06/17 [09:27]

▲ 국제유가 고공행진[연합뉴스]

 

날마다 최고가 신기록을 쓰고 있는 국내 경유 가격이 L(리터)당 2천100원 선도 돌파했다.

 

1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0분 기준 전국 주유소의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보다 4.63원 오른 L당 2천100.73원을 나타냈다.

 

휘발유 가격도 L당 2천100원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같은 시각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보다 3.63원 오른 2천95.83원을 기록했다.

 

휘발유와 경유의 가격 신기록 행진은 연일 이어지고 있다.

 

국내 휘발유 가격은 이달 11일 2천64.59원을 기록하며 10년 2개월 만에 역대 최고가 기록(2012년 4월 18일 2천62.55원)을 갈아치웠다.

 

또 국내 경유 가격은 이미 지난달 12일 1천953.29원을 기록하며 기존의 최고가(2008년 7월 16일 1천947.74원)를 경신한 데 이어 매일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국제유가 고공행진(CG)

국제유가 고공행진(CG)

[연합뉴스TV 제공]

 

휘발유와 경유 가격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로 촉발된 석유제품 수급난의 영향으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러시아산 석유제품에 대한 세계 각국의 제재가 이어지면서 수급의 불확실성은 더 커진 상황이다.

 

업계에서는 원유 재고가 줄어드는 상황에서 중국의 주요 도시 봉쇄 조치 완화와 미국의 드라이빙 시즌(6∼8월) 도래로 수요가 늘고 있어 당분간 유가 고공행진이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