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도권 4단계, 10월3일까지 연장…음식점 오후9시->10시까지, 모임 6명까지

송하식 기자 | 기사입력 2021/09/03 [09:03]

수도권 4단계, 10월3일까지 연장…음식점 오후9시->10시까지, 모임 6명까지

송하식 기자 | 입력 : 2021/09/03 [09:03]

현재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103일까지 연장된다.

그러나 음식점 등 영업시간은 오후 10시까지로 1시간 연장되고 사적모임 제한도 백신 접종완료자에 대해 완화된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 총리는 "식당·카페에서의 모임인원 제한은 6명까지 허용한다""다만 낮에는 2인 이상, 저녁 6시 이후에는 4인 이상의 접종완료자가 포함된 경우로 한정한다"고 말했다.

비수도권을 중심으로 한 3단계 지역에 대해서는 "모든 다중이용시설에서 접종완료자 4인을 포함, 최대 8명까지 사적모임이 가능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또 추석 기간 1주일은 접종완료자 4명을 포함해 최대 8명까지 가정 내 가족모임이 허용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거리두기, 추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