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나는 SOLO’ 19기, 첫날 밤부터 로맨스 질주? ‘쌈 배달’로 시작된 ‘썸 전쟁’ 발발!

세종경제신문 | 기사입력 2024/02/14 [13:33]

‘나는 SOLO’ 19기, 첫날 밤부터 로맨스 질주? ‘쌈 배달’로 시작된 ‘썸 전쟁’ 발발!

세종경제신문 | 입력 : 2024/02/14 [13:33]

 

 

‘나는 SOLO(나는 솔로)’ 19기에서 3MC 데프콘-이이경-송해나도 경악한 ‘로맨스 질주’가 시작된다.

 

14일(오늘)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ENA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첫날부터 ‘로맨스 풀 액셀’을 밟은 ‘솔로나라 19번지’가 그려진다.

 

이번 ‘솔로나라 19번지’는 12기에 이어 다시 한번 모태솔로 특집으로 꾸려진다. 모태솔로들의 입성으로 수줍은 로맨스가 펼쳐질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19기 모태솔로남녀는 시작부터 숨 막히는 러브라인 대전을 펼친다.

 

한 솔로남은 긴장해 손까지 부들부들 떨면서도 첫눈에 반한 솔로녀에게 “저랑 내일 데이트 한번 하실래요?”라고 ‘용기백배’ 데이트를 신청하고, 또 다른 솔로남은 솔로녀들에게 끊임없는 ‘스몰 톡’을 던지며 ‘셀프 어필’에 나선다.

 

심지어 ‘솔로나라 19번지’의 첫 저녁 식사는 서로를 향한 탐색전도 뛰어넘은 본격 ‘어필의 장’이 된다. 특히 한 명이 시작한 ‘쌈 배달’은 거침없는 ‘쌈 어필’로 번지며 결국 불꽃 튀는 ‘썸 전쟁’으로 진화한다.

 

한 솔로녀는 고기 굽기에 집중하는 솔로남에게 조심스럽게 쌈을 배달하는가 하면, 또 다른 솔로녀는 “질 수 없음!”이라며 제일 크고 잘 구워진 고기를 찾아 쌈을 싼 뒤 ‘호감남’의 입 속으로 골인시킨다. 급기야 한 솔로남은 숙소로 들어와 정갈하게 손까지 씻은 뒤 ‘호감녀’에게 쌈을 바친다.

 

‘솔로나라 19번지’의 ‘반전 쌈 전쟁’을 지켜보던 송해나는 “이번 기수, 아주 적극적이다”라고 혀를 내두르고, 솔로남 역시 “스타트가 어렵지, 그 이후부터 쑥쑥 가는구나”라고 감탄한다. 갈수록 불붙는 로맨스 경쟁에 이이경은 “19기수의 첫 회 중에 제일 재밌다”며 박수를 친다. 3MC마저 반하게 한 ‘솔로나라 19번지’의 반전 첫날밤의 사연에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한편 지난 7일 방송된 ‘나는 SOLO’는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5.4%(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ENA·SBS PLUS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5.9%까지 치솟았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하는 2월 1주차 ‘비드라마 TV 화제성’에서 4위, ‘비드라마 TV-OTT 검색반응 TOP10’에서 2위를 휩쓸어 매주 폭발적인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첫날밤부터 시작된 ‘솔로나라 19번지’의 ‘러브 게임’은 14일(오늘) 밤 10시 30분 ENA와 SBS Plus에서 방송하는 ‘나는 SOL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ENA, SBS Plus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영상
이동
메인사진
무제2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