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재명 "'GH 합숙소 베란다 왕래'는 가짜뉴스"…법적대응 예고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2/21 [16:25]

이재명 "'GH 합숙소 베란다 왕래'는 가짜뉴스"…법적대응 예고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2/02/21 [16:25]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페이스북 페이지 캡쳐  ©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측은 21일 경기주택도시공사(GH)의 합숙소와 이 후보 집의 베란다를 뚫어 왕래했다는 일각의 의혹 제기에 대해 '가짜뉴스'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이 후보 측은 이날 공식 페이스북 '이재명의 페이지'를 통해 "해당 사안에 대해 현재까지 확인된 사례를 모두 취합하여 고발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박강수 시사포커스TV 회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후보 자택과 옆집 GH 합숙소가 현관문을 통하지 않고, 베란다를 뚫어 왕래했다'는 취지의 게시물을 베란다 사진과 함께 올렸다.

이 후보 측은 "과거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총괄특보단 기획특보로 임명된 바 있는 박강수 시사포커스TV 회장은 조작된 사진을 게시하며 '이재명 집과 옆집, 현관문 통하지 않아도 베란다 뚫어 왕래했다'는 허위사실 및 가짜뉴스를 유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총괄특보단 공보특보로 임명된 바 있는 정연태 역시 블로그에 동일한 허위 사실을 게시하는 등 조직적 허위 사실 유포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며 법적 대응을 경고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