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설 가족모임 4인 위반 과태료 10만원...기존 거리두기 14일까지 연장

김근식 기자 | 기사입력 2021/02/01 [08:18]

설 가족모임 4인 위반 과태료 10만원...기존 거리두기 14일까지 연장

김근식 기자 | 입력 : 2021/02/01 [08:18]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수도권 2.5단계, 비수도권 2단계)가 이달 14일까지 2주간 연장됐다.

이이따라 5인 이상의 모든 사적모임이 계속 금지된다.

설 명절에도 직계 가족이라고 하더라도 거주지가 다르면 4명까지만 모일 수 있다.

이를 위반하면 감염병 관련 법률에 따라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밝혔다.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의 9시 이후 영업제한 조치도 유지된다.

헬스장·영화관 등 일부 다중이용시설과 겨울 스포츠시설에 대해서는 부분적으로 방역 조치를 완화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코로나, 거리두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