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文, 이재용 '사면' 재계 건의에 "고충 이해…공감하는 분 많아"

김근식 기자 | 기사입력 2021/06/02 [17:53]

文, 이재용 '사면' 재계 건의에 "고충 이해…공감하는 분 많아"

김근식 기자 | 입력 : 2021/06/02 [17:53]

문재인 대통령이 수감 중인 이재용 삼성 부회장의 '사면'에 대해 "고충을 이해한다" "국민들도 공감하는 분이 많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2일 삼성전자와 현대차, SK, LG 4대 그룹 대표와 가진 오찬 간담회에서 이 부회장의 '사면'에 대한 재계의 요구를 듣고 이같이 답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지금은 경제상황이 이전과 다르게 전개되고 있고, 기업에 대담한 역할이 요구된다는 점도 잘 알고 있다" 고 덧붙였다.

이날 오찬에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그리고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이 4대 그룹 대표들과 별도의 오찬을 한 것은 취임 후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또 이 자리에서 한국과 미국이 수혜적인 관계에서 첨단 분야에 도움을 주는 동반자 관계가 된 데 4대 그룹의 기여가 컸다" 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문재인, 이재용, 정의선, 최태원, 구광모, 김기남, 사면론 관련기사목록
포토/영상
이동
메인사진
무제2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