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재명 36%, 윤석열 26%…안철수 급등 15%[갤럽]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1/07 [13:04]

이재명 36%, 윤석열 26%…안철수 급등 15%[갤럽]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2/01/07 [13:04]
(뉴스1)
(뉴스1)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지지율이 20%대로 내려가고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10%대 중반으로 급등한 여론조사 결과가 7일 나왔다.

여론조사 전문기업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 4~6일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1002명에게 '누가 다음번 대통령이 되는 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지' 물은 결과 이재명 36%, 윤석열 26%, 안철수 15%, 심상정 5% 등으로 나타났다. 15%는 의견을 유보했다.

3주 전(1214~16) 갤럽 조사와 비교하면 윤석열 후보는 9%포인트(p) 하락했고 안철수 후보는 10%p 상승했다. 이재명 후보는 36%를 그대로 유지했다.

후보별 호감도 조사(중복 선택 가능)에서는 '호감이 간다'는 응답으로 안철수 38%, 이재명 36%, 심상정 30%, 윤석열 25%로 나타났다. 비호감도('호감이 가지 않는다' 응답)는 윤석열 후보 68%, 다른 세 후보는 50%대였다.

이번 조사는 무선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을 통한 전화조사원 인터뷰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14%,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과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 도배방지 이미지

여론조사, 갤럽, 이재명, 안철수, 윤석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