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尹 41.4%, 李 36.2%...安 9.6%로 5.5%p↓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1/16 [16:54]

尹 41.4%, 李 36.2%...安 9.6%로 5.5%p↓

김진태 기자 | 입력 : 2022/01/16 [16:54]
여야 대선후보(안철수 윤석열 이재명 심상정, 왼쪽부터)
여야 대선후보(안철수 윤석열 이재명 심상정, 왼쪽부터)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오차범위안에서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여론조사가 16일 나왔다.

급등세를 보이던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의 지지율은 큰 폭으로 떨어졌다.

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지난 14~15일 전국 성인 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에서, 윤 후보 지지율은 전주 대비 6.2% 포인트 상승한 41.4%를 기록했다. 이 후보는 1.4% 포인트 하락해 36.2%로 집계됐다. 안철수 후보는 전주(15.1%) 대비 5.5% 포인트 하락한 9.6%였다. 이어 심상정 정의당 후보 3.6%, 새로운 물결의 김동연 대선 후보 0.9%.

이 후보와 윤 후보의 지지율 격차는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1% 포인트) 내인 5.2% 포인트다. 전주(17~8) 조사에서 이 후보는 37.6%, 윤 후보는 35.2%를 기록했었다.

KSOI조사에서 윤 후보가 40%를 웃돈 것도 지난해 1210~11일 조사에서 42.0%를 기록한 이후 5주 만이다.

특히 연령별로 20대에서 윤 후보가 45.8%의 지지율을 보이며 이 후보(16.9%)를 압도했다. 안 후보의 20대 지지율은 15.8%였다.

이번 대선을 정권심판론’(현 정권 국정운영 심판을 위해 야권 후보가 당선돼야 한다)으로 보는 이들은 50.3%, ‘정권 재창출론’(안정적 국정운영과 연속성을 위해 여당 후보가 당선돼야 한다)으로 보는 응답자는 36.5%였다.

이번 조사 방식은 무선 휴대전화 자동응답 전화조사(ARS) 100%로 응답률은 8.8%.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여론조사, ksoi,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이재명, 윤석열, 안철수, 심상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