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윤석열 35.1% 상승세…이재명 23.1% [리얼미터]

김근식 기자 | 기사입력 2021/06/10 [09:34]

윤석열 35.1% 상승세…이재명 23.1% [리얼미터]

김근식 기자 | 입력 : 2021/06/10 [09:34]
[제공: 리얼미터]
[제공: 리얼미터]

본격적인 정치 행보를 예고하고 있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 지지도가 큰 폭으로 반등했다는 여론조사가 10일 나왔다.

10일 리얼미터에 따르면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7~8일 이틀간 만 18세 이상 21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차기 대선후보 선호도 조사에서 윤 전 총장은 35.1%로 기존 최고치(334.4%)를 경신하며 1위를 이어갔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2.4%P 낮아진 23.1%로 집계됐다.

윤 전 총장과 이 지사 격차는 12%P로 오차범위(±2.2%P) 밖이다.

이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1.4%P 떨어진 9.7%를 기록했다.

이밖에 홍준표 무소속 의원 4.6%,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과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 3.0%,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2.8%, 정세균 전 국무총리 2.6% 등이다.

본격적인 정치 행보를 예고하고 있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 지지도가 큰 폭으로 반등했다는 여론조사가 10일 나왔다.

10일 리얼미터에 따르면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7~8일 이틀간 만 18세 이상 21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차기 대선후보 선호도 조사에서 윤 전 총장은 35.1%로 기존 최고치(334.4%)를 경신하며 1위를 이어갔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2.4%P 낮아진 23.1%로 집계됐다.

윤 전 총장과 이 지사 격차는 12%P로 오차범위(±2.2%P) 밖이다.

이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1.4%P 떨어진 9.7%를 기록했다.

이밖에 홍준표 무소속 의원 4.6%,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과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 3.0%,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2.8%, 정세균 전 국무총리 2.6% 등이다.

또 양자대결 구도에서도 윤 전 총장은 51.2%, 이 지사(33.7%)를 압도했다.

이낙연 전 대표와의 대결에서는 윤 전 총장 52.4%, 이 전 대표 30%.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P.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여론조사, 리얼미터, 이재명, 윤석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